고급 아이폰 가죽 케이스 추천 MAISON de SABRE 메종 드 사브레 ­

고급 아이핸드폰 가죽 케이스 추천MAISON de SABRE 메종 드 사브레

안녕하세요 미미찡입니다.오늘은 금­년 4월에 한국에 진출한호주 고급 가죽 액세서리 브랜드의 가죽 아이핸드폰 케이스 리뷰를 하려고 합니다.​메종 드 사브레(MAISON de SABRE)는세월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클래식함과 세련된 디자인,프리미엄 북미 보바인 가죽만을 사용하여 최고의 퀄리티를 내는 브랜드입니다.이 곳에서 판매하는 제품들은내가 원하는, 나만의 이니셜을 골드 또는 실버로 핸드 스탬프를 해서나만을 위한 하나뿐인 가죽 제품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

.
가만히 있어도 몸이 떨리고, 움직임이 느려지는 파킨슨병은 치매 다음으로 흔한 신경퇴행성 질환이다. 치매를 예방하려면 뇌에 충분한 혈액이 공급되고, 혈액순환이 원활해야 한다. 닭볶음탕 닭갈비 삼계탕 등 한국인의 밥상에서 빠질 수 없는 것이 닭요리다. 나이가 들수록 백내장, 황반변성 등의 안질환이 증가하지만, 눈 건강을 관리하고 있는 사람은 10명 중 4명에도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골관절염은 80세 이상 인구의 80%에서 나타나는 대표적인 노인성 질환이다.

제품을 얼른 만나볼게요.아무래도 호주에서 날아오는 것이다 보니까포장지 겉 부분에 해외 배송 받을 때 적히는 내용들이 기재가 되어있었는데요.가려야 할 부분이 너무 많아가지고 따로 올리지는 못했지만엄청 고급스러운 선물을 받는 느낌이었어요.​배송도 박스로 오는게 아니라 요렇게 옵니다.포장지까지 명품처럼 부내가 폴폴~♬

>

제품이 충전재에 둘러싸여 있어서해외에서 날아오는 제품을 제대로 보호할 수 있는 것 뿐만 아니라불필요하게 버려야 하는 포장의 부피가 적어서 좋아요.

>

열어보면 이렇게 고급스러운 박스 패키지에예쁜 글귀가 써 있는 엽서같은 종이가 하나 들어 있어요.’With Love’라고 써 있는게 개봉하기도 전에뭔가 로맨틱하고 막 그런 느낌..뭔지 아시져?ㅠㅠㅠ♡ (뭘..;;;)선물 하기에도 너무 좋을 것 같은 퀄리티로 옵니다.

>

Hi 옆에는 제 본명이 써 있어가지고 모자이크 했어요. 헿이렇게 구매하는 분들 한 분 한 분에게엽서를 친필로 써주는 것도 쉽지 않을텐데 멋있어요.

>

그리고 뚜껑을 열었는데…..이야….☆아니 아이핸드헨드­폰 가죽 케이스 하나 오는거일뿐인데 포장부터 이렇게 블링블링 합니다요.아이핸드헨드­폰 케이스를 많이 사봤지만이렇게까지 있어보이는 포장은 처음이에요.

>

커버를 벗기면 주문했던 핸펀케이스와브랜드에 대한 설명이 들어가있는 작은 봉투가 나옵니다.

>

봉투를 열어보면 제품에 대한 안내가 나와있는데요.​대충 해석해보자면 최고급 가죽만을 사용해서 수공예로 만들어졌고천연제품이며 사용할 때 습도나 온도에 유의해야 하고화학물질이 닿거나 휴대폰­케이스가 젖었다면부드러운 천으로 즉시 가볍게 두드려서 말려야 한다. 등의 안내가 있고메종드사브레를 선택해주셔서 감사하고우리는 당신이 우리만큼 이 제품을 좋아할 것이라고 확신한다는 내용이 들어가있는데마지막 줄이 넘 멋있네요.저는 이런 확신에 차 있는 문구가 들어가있으면 약간 홀린듯이 빠져들어요. 🙂

제가 영상에 혼을 다 갈아넣어서따로 짤이 없어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이 아이헨드폰케이스가 예쁘다는 생각이 드신다면 영상을 한 번 봐주세요.영상으로 보는게 더 예쁨이 많이 담긴 것 같아요. *’-‘*

>

그리고 메종 드 사브레는 앞서 말씀드렸듯이 수제 케이스예요.그래서 케이스에 이니셜도 새길 수 있어서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를 위한 케이스를 만들 수 있어요.최대 4자라서 저는 MIMI로 새겼어요.​핸펀­ 뿐만 아니라 에어팟 케이스, 클러치, 지갑도 판매하고 있으니연인에게 선물하기에도 좋을 것 같아요.이 부분에 대해서는 제가 후반부에 자세하게 설명드릴게요. 🙂

>

메종 드 사브레(MAISON de SABRE)의 휴대폰­­케이스는 색깔이 다양하게 나와요.그래서 여러 색깔들 중에 고르기가 참 애매했는데요.레드색상이.. 너무 멋있어요…..ㅍ_ㅍ촌스러운 레드가 아니라 다홍이 약간 섞인 고급스러운 레드예요.

>

이건 제 핸드핸펀­이에요.역시나 핑덕이라서 핸드핸펀­도 핑크..핑크가 아니어도 파스텔톤을 좋아하는 편이라서이번에 레드 컬러의 핸드폰케이스로 바꾸는게저에게는 나름의 도전(?)이었어요. ㅎㅎ

>

본래 아이핸­펀의 디자인을 해치지 않는 디자인이라터치 조작 같은 부분은 따로 불편한 건 없었어요.

>

사실 무슨 색을 사도 예쁠 것 같았지만요즘 강렬한 레드컬러에 꽂혀있는데 핑크덕후라서제가 갖고 있는 아이템들은 거의 핑크밖에 없더라고요.그래서 이렇게 강렬한 색상도 한 번 써보고 싶어졌어요.​근데 컬러가 강렬하다보니 포인트가 되기도 하고제가 휴대휴대폰을 어디다가 놨는지 헷갈릴 때가 많은데빨갛다보니까 전보다 휴대휴대폰을 비교적 빨리 찾는 것 같기도 해요.ㅋㅋㅋㅋㅋ​그리고 내가 지정한 이니셜이 박히다보니까휴대휴대폰에 대한 애착이 더욱 생기는 것 같아요. ㅎㅎ넘나 뒷구르기 하면서 봐도 내 휴대휴대폰인것..★

>

안 쪽에는 메종 드 사브레의 엠블럼이 새겨져있고스웨이드 재질이라서 부드럽고 촉감이 좋아요.안 쪽은 안 보인다고 해서 그냥 지나치지 않았더라고요.역시 프리미엄 가죽 액세서리 브랜드다워요.

>

그리고 여기는 메종 드 사브레 홈페이지인데요.제 헨드­폰­ 기종이 아이폰­8이라서 요 페이지로 들어왔어요.(홈 버튼 못잃어..☆)기종마다 컬러가 있는게 있고 없는게 있고 그런가봐요.아이폰­케이스 말고도 다른 제품들도 많으니까본문 맨 아래 링크 클릭해서 구경해보세요. :)​그리고 이제 초반에 말씀드렸던 이니셜 각인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해드리려고 하는데요.메종 드 사브레에서 이니셜 각인할 때에는 4자 이하로 제한이 됩니다.이미지 한 장씩 하면 너무 길어져서 세 장 당 한 묶음으로 나열했는데헨드­폰­에서는 어떻게 보일지 모르겠네요.ㅋㅋㅋ잘 안 보이시면 눌러서 확대해서 보시면 될거예요.ㅋㅋㅋㅋㅋ

>

머큐리 그레이에는 실버 컬러로 각인한걸 넣어봤어요.저는 골드컬러로 했거든요.둘 중에 내가 하고 싶은 컬러로 각인을 넣을 수 있고요.​핑크릴리에는 하트를 넣었어요.다른 문자는 안되고 저기 옆에 하트를 눌러서 추가할 수 있게 되어 있어요.​블랙캐비어에는 다른 분들 보니까 성 하나만 넣은 분도 있길래 저도 미미의 M만 넣었는데한 글자만 넣는게 훨씬 느낌있고 멋스러운 것 같기도 해요.

>

그리고 러브 컬렉션이라고 해서저렇게 이미지 같은걸 넣을 수도 있는데커플 휴대폰케이스를 맞추는거라면 이런 이미지를 넣는 것도 예쁠 것 같아요.센스있게 나 자신을 사랑하는 이미지도 있고요.​맨 마지막에 라피즈 블루에는 J♡K 이렇게 넣어봤어요.커플 폰케이스 맞출 때 아예 티 내고 싶은분들은 저렇게 해도 될 것 같아서요.아 물론 저는 조씨고K는 배우 김수현의 K입니다만….(머쓱타드…;;;)ㅋㅋㅋㅋㅋ

>

그리고 오늘 제일 중요한 사실….이렇게 고급스러운 가죽 헨드휴­대핸드휴대폰 케이스를싸게 살 수 있는 팁을 또 제가 들고 왔습니다요. 여러분.바로 10% 할인 꿀팁!!!!! 박수 짝작짝짝잒짝짝잒작!!!!!!1111111​구매할 때 저기 빨간 점선 박스에요 할인코드 MIMI-10 (미미-10)를 입력하고 적용을 누르면노란 점선 박스처럼 할인 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요.​저를 마음껏 활용하실 수 있는 기회!!!!!!!111111미미찡에게는 한 푼도 더 떨어지지 않는 이 기회를 마음껏 누리세요!!!!!!11111네???? (진정해;;;;)​

>

그리고 제 휴대폰케이스 위에 원래 쓰던 마리몬드 그립톡을 붙여보았어요.항상 쓰던 그립톡을 안 쓰려니까 너무 허전하더라고요.둘 다 레드컬러라서 너무 예쁘게 잘 어울리는 것 같아요.​참고로 위의 방법으로 제 할인코드를 넣어서 할인 받는건09월 30일 11:59PM까지만 유효하기 때문에좋은 가죽 휴대폰케이스 저렴하게 구매하시고예쁜 선물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그리고 이 링크를 통해서 들어가야 할인 된다는 것도 꼭 기억하세요. :)그럼 안뇽!♥​

.
오디오테크니카가 첫 번째 완전 무선 이어폰 ATH-CKR7TW를 출시한다. 에이서가 무게 980g대 15인치 울트라 노트북 스위프트(Swift) 5를 국내 출시한다. 갤럭시 노트9 알파인 화이트 색상이 출시됐다. 캐논 플레이샷 캠페인은 기록이나 인증만을 위한 사진에서 벗어나 자신만의 개성과 이야기를 담아내는 창의적 사진문화의 가치를 전달하고자 기획됐다.